본문바로가기

코슬립 자필후기

번호 분류 내용
BEST

불면증

[수면제 10년복용환자] 수면제 10년 복용끝! 코슬립이 평생의 은인입니다.

아주 오랜 시간 동안 불면으로 수면제를 10년정도 복용한 사람입니다.너무 오랜 시간 약에 의존해서 쉽게 치료되지 않을 것 같다는 생각에 반신반의하고 병원을 방문하였습니다.이번이 마지막 기회라는 생각이 병원에서 처방해주는대로 정말 열...
  • 관리자
  • 2018-06-12
BEST

불면증

[극심한불면증] 편안한 밤을 맞이 할 수 있어 너무 행복합니다.

여기 오기전 불면으로 많은 고생을 하였다.수면제 없이는 잠을 전혀 못이룰 정도로 극심한 불면으로 힘들어 하던중이곳을 찾아와 인지행동치료를 꾸준히 하던중. 하루 하루가 달라져 가는 나를 마주 할수있었다.수면제 없이도 잠을 이룰수 있었...
  • 관리자
  • 2018-06-07
BEST

불면증

이곳저곳 다니다가 코슬립 방문을 통해 잠에대한 염려가 사라졌어요.

수면문제는 정말로 겪어본사람만이 느끼는 고통인지라 이곳저곳을 다니다 전문병원에 내원하게 되었는데요.검사결과 세가지 원인이 다 해당되었고 치료를 시작했죠.무엇보다 심인성으로 인지치료가 행해졌는데 복식호흡을 비롯해 생활패턴의 진...
  • 관리자
  • 2018-06-04
BEST

불면증

[외국인 불면증] my life is finally under my control.

Before Kosleep, I thought my life could hea nowhere but disaster.Even after hours and hours and hours of sleep I felt loke I hadn't slept slept at all.Some how Here were days that I felt that I slept in reverse. The things I wa...
  • 관리자
  • 2018-05-18
BEST

불면증

"더이상 불면증이 두렵지 않아요" - 불면증 수면제 끊고 잠 잘자기, 2...

2005년 겨울에 갑작스런 환경변화로 극심한 불면증에 시달리게 되어 어쩔 수 없이 약물에 의존하였고, 그 부작용으로 상당한 고생을 하다가 독하게 마음먹고 약물을 끊는데 4년이 넘는 세월이 걸렸다. 약물을 완전히 끊고 6년동안 아주 행복...
  • 관 리 자
  • 2016-11-03
350

불면증

[수면제의존환자] 놀라운 효과를 경험하고 진료를 그만받아도 된다는 진단을 받았습니다.

나는 10년전부터 집에서는 잠을 잘수 있었으나 집을 떠나 장소를 옮기는 잠을 잘 못자게 되었다.그러다 2년전부터 잠을 못자게되어 수면제(졸피뎀)을 복용하게 되었다. 그러다 2년전부터 잠을 못자게되어 수면제 (졸피뎀)을 복용하게 되었...
  • 관리자
  • 2018-06-28
349

불면증

[5회기치료 종결] 심각한 불면증 해결했어요

처음엔 심각한 불면증 상태로 병원을 찾았는데5회로 깨끗한 마무리를 하였다.
  • 관리자
  • 2018-06-27
348

불면증

[6회기치료종료] 불면치료뿐 아니라 인생도 배웠습니다.

처음에는 '나' 만의 문제라 생각했었던 '나' 라서 많이 예민하고 심각하게 받아들였었던 '나;여서17.12.24 약 4개월간의 불면증이 갑자기 찾아왔고 힘든나날의 연속이였으나, 18,6월 6회차 치료를 통해 바라보았을때누구나, 흔한 질병이므로 예...
  • 관리자
  • 2018-06-23
347

불면증

[입면장애] 입면까지의 시간이 확연히 줄어들었습니다.

처음에 병원에 올때는 많이 누워있는 편이였고 미리 잠자리에 들어 잠이올때까지 기다렸다1~2시간정도 걸릴때도 있었고 깊은 잠을자지 못했다.병원치료시작하면서는 자는시간 일어나는시간을 정해놓고 낮에 누워있지않고 운동,복식호흡 근육이완...
  • 관리자
  • 2018-06-22
346

불면증

[60대 불면증 ] 60대 불면증, 고통스러운 수면제 복용을 끝내다.

   저는 66세 된 사람입니다. 그 동안 잠이 안와서 수면제를 복용하고 많은 고통을 받았습니다. 우연찮게 TV를 보다가 코슬립이라는 곳을 알게 되었습니다. 처음엔 반신반의하는 심정으로 찾아왔습니다. &n...
  • 관리자
  • 2018-05-31
자세히 보기+